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중국동포 장률 감독의 영화 ‘군산’ 11월 8일 국내 극장 개봉 소식을 읽고

2018부산국제영화제에서 관객들로부터 호평받아

김용필 기자 | 2018년10월29일 09시57분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가 지난 10월 26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언론사시회를 진행했다. NPS통신




[10
12] 104일 개막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킨 중국동포 장률 감독의 영화 군산118일 국내 극장에서 개봉할 예정이라고 한다.
군산: 거위를 노래하다영화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갈라 프리젠테이션 부문 초청작으로 선보여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받았고 한국언론에도 집중조명을 받아 개봉 상영에 기대감을 높혀주고 있다.
이 영화는 군산을 배경으로 조선족의 미묘한 정체성과 한국인의 조선족에 대한 이중적 시선을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관심을 끈다. 장률 감독은 연변대 중국문화과를 졸업하고 소설가로
활동하다 2000년부터 영화감독으로 데뷔했다. 장 감독은 중국동포로 어느 특정 장소나 공간을 선정해 이방인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영화를 제작하며 '경계'에 서 있는 조선족의 일상화를 통한 미묘한 정체성을 드러내보여주는 작품활동을 꾸준히 펼쳐오고 있다.
이번 영화 군산은 일제강점기에 주요거점 항구도시로 일제시대 지어진 건물 등 군산만이 갖고 있는 풍경 등을 배경으로 일상속에서 미묘하게 느낄수 있는 조선족과 재일교포 한국인의 관계를 말해주고 있다...군산은 GM자동차 회사 파산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이기도 하다. 장률 감독의 영화가 군산에 어떤 활력을 불어넣어주게 될지도 주목된다. 한국언론에 소개된 영화 '군산'에 대한 평가를 정리해 보았다.
 
관련기사

 (본문은 김용필 편집장이 한국언론에 난 기사를 보고 또는 취재 인터뷰한 기사를 쓰고 나서 그 감상을 페이스북에 올린 글입니다.)
김용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3.1운동100주년] 중국동포들도 ...
2
(주)더힐러, 신비한 자동차성능...
3
'숨겨둔 여자' 동포가수 문진수,...
4
한국국적이 취소된 중국동포 자...
5
서울시 제2기 외국인주민대표자...
6
술에 만취해 쓰러져 있는 젊은이...
7
한중사랑교회 중국동포 ‘통기타...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