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광주고려인마을, 초등학생 위한 ‘러시아어 교실’ 운영한다고요?

동포로 인정받지 못하는 고려인 자녀 학부모들의 걱정거리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 2019.05.29. 10:50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러시아어를 공부하고 있는 광주고려인마을 초등학생들, 사진=나눔방송  

광주고려인마을이 초등학생을 위한 러시아어 교실을 운영한다고요?

- 광주고려인마을 청소년문화센터는 지난 4월부터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매주 토요일 무료 러시아어교실을 운영해 왔습니다.

그런데 최근 고려인마을이 한국에서 태어난 고려인동포 자녀들이 한국문화에 적응해가면서 러시아어를 점차 잊어가고 있다면서 광주이주 고려인동포 부모들의 근심이 높아가고 있는 것을 반영해 러시아어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혀 관심을 끌었습니다.

그 이유는, 국내 이주 고려인동포 4-5세 자녀는 현재까지 정부가 동포로서 인정하지 않고 있어 성년이 되면 강제 출국해야만 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아이들이 러시아어를 잊을 경우 강제 퇴거된 나라에서 또 다시 유랑민으로 전락 고단한 삶을 살아가야 하는 어려운 상황에 처할 수 있다는 판단 때문에 걱정이 된다는 것이죠. 이를 극복하기 위해 고려인마을은 러시아어 강좌를 개설해 강제추방시 러시아어권 사회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해주는 방안 마련에 나섰다는 것입니다.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대림동 편] 한국언론방송이 주...
2
중국동포제기차기연합회, 노탄자...
3
[원곡동사람]베트남고향식당 이...
4
파주YMCA평화통일포럼, ‘평화수...
5
"한국에서 아시아를 찾다" 아시...
6
서울 자양동 중국동포 양꼬치거...
7
[원곡동 사람] 조연희 연길왕꼬...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