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KBS라디오]7월 17일 수요일의 행복우체통_보고 싶은 얼굴 그리운 목소리

중국동포 차영란 씨의 <우리 집의 랭면사랑>과 김가영 학생의 <부채> 이야기

EKW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 2019.07.19. 07:26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KBS
라디오 한민족방송 보고싶은 얼굴 그리운 목소리(연출 김경희, 진행 이소연, 작가 김경순)에서 매주 수요일 방송되는 수요일의 행복우체통 프로에는 김용필 동포세계신문 대표가 출연하여 중국동포가 보내 준 편지를 읽어주고 이야기를 나눈다.

717일엔 유두절에 대해서 이야기 나누었다. 음력 615일은 유두절로 맑은 물에 머리를 감고 제를 지내고 잔치를 열었다는 풍습이다. 삼복더위를 자연과 함께 더불어 이겨내는 고유풍습인데. 오늘날 우리에게는 피서철이 되어 그 맥락을 이어가고 있는 것 아닌가..

 

음력 615일 유두절 이야기, 중국동포와 냉면, 부채선물 이야기 등을 담은 717일 수요일의 행복우체통 시간에 들려드리는 동포들의 사연, 중국 길림성 훈춘시에서 사는 차영란(, 50)씨가 보내준 <우리 집의 랭면사랑> 이야기와 중국 흑룡강성 목단강시 조선족중학교 초중3학년 김가영(, 10) 학생의 <부채> 이야기를 들려드립니다.

 

방송듣기 안내

http://ekw.co.kr/bbs_detail.php?minihome_id=&bbs_num=78&tb=board_mov&b_category=&minihome_id=&pg=1

EKW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해란강의 여령들- 그 70년의 여...
2
[종합]한국에서 아시아를 찾다 "...
3
[최종엽 칼럼] 중국동포 그들은 ...
4
[기획탐방] 경주시 성건동 고려...
5
건설업취업교육 변경안내 등 외...
6
C-3-8 중국국적동포, 조기적응프...
7
(사)글로벌드림다문화연구소 안...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