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음주운전·사기·성범죄 상습범의 가석방 전면 제한

법무부 1월 31일 보도자료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 2019.02.25. 00:38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법무부(장관 박상기) 재범의 위험성이 높고 국민에게 피해를 야기하는 음주운전‧사기‧성범죄 상습범에 대해서는 가석방을 전면 제한할 방침입니다.  

   법무부는 음주운전‧사기‧성범죄·가정폭력 상습범에 대해 범죄발생을 억제하고 경각심을 제고하기 위하여 가석방을 원칙적으로 제한하기로 하였습니다.

   특히 상습적인 음주운전으로 사망이나 중상해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경우, 유사수신‧다단계 범죄를 주도하여 다수의 피해자가 발생한 경우, 음란동영상을 유포하여 광범위한 정신적 피해가 발생한 경우에는 전면적으로 가석방을 배제하기로 하였습니다.  

   다만 상습범이 중환자인 경우 특별한 사정이 있는 때에는 범죄경력, 피해회복 피해자의 감정 등을 면밀하게 검토하여 엄정하게 심사할 계획입니다.

 법무부는 국민생활의 안전 확보와 엄정한 법집행이 확립될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박해상의 씽쌩쑝 제3화, 동숙의 ...
2
3.1운동 100주년 “연변3.13운동...
3
‘보고 싶은 얼굴 그리운 목소리...
4
"우리 구는 다문화 명예통장이 ...
5
[인터뷰]문민 서울국제학원 원장...
6
인천고려인문화원, ‘이주민과 ...
7
64년 전통 연변축구단 해체 되나...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