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중국동포 가수 구련옥 ‘애단로 연가' 신곡 발표

2019년 연길TV음력설 문예야회에서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 2019.03.02. 11:11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중국동포 가수 구련옥이 신곡
애단로 연가(작사:윤홍광 작곡:박영일)’2019년 연길TV음력설 문예야회에서 발표했다.

윤홍광 작사 박영일 작곡의 애단가 연로는 고향을 떠나 생활하는 젊은이들이 고향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고 있다.
작곡자 박영일은 2000년 초 한국에 유학으로 와 작곡 공부를 하였고, 성균관대학에서 철학박사를 취득후, 연변대학교 예술대학원 교수로 재직하면서 작곡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영일 작곡가는 연변축구단의 응원가 ~~연변을 작곡해 히트를 치기도 하였다.


애단로 연가

구련옥의 애단가 연가 노래듣기



작사:윤홍광
작곡:박영일
노래:구련옥
 
하늘하늘 가로수 마음속에 애단로
빨간 벽돌집 골목길 걷고 있으면
스쳐지난 그리움 나날들이 떠올라
가을빛 무르익은 창가에 내려져
달빛에 기대여 수줍게 고백하던
그 총각도 어디에서 잘 살고 있겠죠
그리워진 그 향기 옥이네 장국냄새
생맥주 양꼬치에 젊음을 불태운
애단로 십팔번지 흔적 잃은 청춘들
세월에 떠나 보낸 향긋한 랑만에
젖어 오는 그리움 기억속에 애단로
오랜만에 그려본다 그 시절 그 떨림
 
가로등 불빛에 사랑을 고백하던
그 처녀가 달빛속에 훤하게 비쳐와
마주치는 설레임 정겨운 기타소리
막걸리 동동주에 청춘을 다 바친
애단로 십팔번지 흔적 잃은 청춘들
세월에 떠나 보낸 향긋한 랑만에
젖어 오는 그리움 기억속에 애단로
오랜만에 그려본다 그 시절 그 떨림
오랜만에 그려본다그 시절 그 떨림





동포세계신문 후원 독자가 되어주세요[후원독자안내]


☞ 동포세계신문이 직접 운영하는 중국동포 커뮤니티 
특별광고 
 
동포세계신문 편집국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연변예술인의 추억의 거리 '애단...
2
재한 중국동포단체들, 더불어민...
3
고려인마을로 부상하는 인천 ’...
4
중국동포에게 한글이름 병기된 ...
5
한국에 체류하는 중국동포 "나의...
6
'사통팔달' 수원팔달구, 중국동...
7
박봉수 인천고려인문화원 원장.....

현재접속자 (명)